무속인, 선대본부 온 윤석열 어깨 ‘툭’…“다 이리로” 상황 지휘도

‘건진 법사’ 고문 역할 의혹유튜브 영상 논란 되자 삭제국힘 “친근감 표현, 거부하지 않은 것”무속인 딸·처남도 선거운동 의혹조계종 관계자 “전씨 속한 일광조계종 금시초문”

기사 더보기